본문 바로 가기

:: 삼성이야기

삼성이야기 메뉴보기

[S브리핑] 10월 2주차_ 삼성전자, 슬로베니아에서 농구 마케팅 전개 外

안녕하세요. 삼성이야기 에디터, Sam입니다.

한 주간 삼성에서 일어난 알찬 소식만 쏙쏙!
전해드리는 ‘S브리핑’

영상으로 만나는 10월 2주차 삼성의 핫이슈를
함께 보시죠~


[S 브리핑] 10월 2주차 영상 뉴스



소식 1. 웹툰 ‘무한동력’ SNS 드라마 제작


소식 1. 웹툰 '무한동력' SNS 드라마 제작
대한민국 청춘들을 위한 토크 콘서트 ‘열정樂서’에 이어
삼성이 또 한 번 꿈을 위해 도전하는 이 시대 젊은이들을 응원합니다!

‘청년 취업 도전기’를 생생하게 다룬 주호민 작가의 인기 웹툰 ‘무한동력’을
SNS 드라마로 기획해 제작했는데요, 총 4부작으로 촬영을 마쳤고,
11월 초부터 삼성그룹 소셜 미디어를 비롯한 온라인에서 매주 방영될 예정입니다.

‘무한동력’은 대기업 입사를 목표로 바쁘게 살지만
녹록하지 않은 현실과 마주친 주인공 장선재와
수십 년째 무한동력 기계 개발에 열정을 쏟는 하숙집 주인 등을 통해
젊은 세대의 고민과 열정을 그린 작품인데요,

이번 드라마는 임슬옹과 김슬기가 주연을 맡았고
배우 안내상, 개그맨 최효종 등이 열연을 펼쳤습니다.
삼성이 응원하고 청춘이 공감하는 SNS 드라마 ‘무한동력’!
무한 열정과 무한 긍정이 팍팍 담겨있을 것 같네요~



소식 2. 삼성사회봉사단, 박칼린과 함께하는 공부방 재능 기부


소식 2. 삼성사회봉사단, 박칼린과 함께하는 공부방 재능 기부
이번에는 삼성 사회봉사단 소식인데요.
삼성 희망네트워크 친선대사로 다양한 재능 나눔 활동을 해온
박칼린 음악감독이 지난주에 지역 아동센터 아이들과 특별한 수업을 가졌습니다.

한국 예술원의 작은 공연장을 찾은 아이들은
언니 오빠들의 뮤지컬 연습 현장을 지켜보면서 재미있는 공연을 감상하는 한편
뮤지컬이 만들어지기까지 얼마만큼의 땀과 노력이 필요한지를 경험하기도 했는데요.

와~ 정말 눈이 반짝반짝! 무대 위의 배우들보다 더 신나 보이네요~ 
이런 시간들이 차곡차곡 쌓인다면
아이들이 재능을 발견하고 꿈을 찾아가는 나침반이 될 수 있지 않을까요?



소식 3. 삼성그룹, 베트남 전략파트너십 체결


소식 3. 삼성그룹, 베트남 전략파트너십 체결
누이 좋고 매부 좋고! 도랑 치고 가재 잡고! 꿩 먹고 알 먹고!
네? 무슨 이야기냐고요?
삼성의 글로벌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사업인데요~

삼성은 성장 잠재력이 큰 국가를 대상으로
경제개발 모델을 제안하고 삼성의 핵심역량을 패키지 형태로 제공하는
‘글로벌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있습니다.

지난 30일 삼성물산 정연주 부회장을 단장으로 하는 방문단이
베트남 국책사업에 상호 협력하는 내용을 담은 포괄적 양해각서를 체결했습니다.



소식 4. 삼성전자 슬로베니아 법인, 유로 농구 대회 ‘Euro Basket 2013′ 후원


소식 4. 삼성전자 슬로베니아 법인, 유로 농구 대회 'Euro Basket 2013' 후원
이번에는 베트남에서 동유럽으로 쓩~ 슬로베니아 소식입니다!

발칸반도의 작은 나라, 슬로베니아의 국민스포츠는, 슛! YES, 농구!
울던 애도 농구공만 보면 울음을 뚝 그칠 정도로
농구에 대한 열정이 뜨겁다고 하는데요,

삼성전자 슬로베니아 법인은 이런 현지 분위기를 적극 반영해서
슬로베니아 국민들의 농구를 후원해 오고 있습니다.

이는 벌써 10년째 계속된 일인데요,
지난달 슬로베니아에서 열렸던 ‘2013 유로 농구 바스켓’을 후원한 것은 물론
3대3 길거리 농구 등으로 청소년들을 뒷골목에서 끌어내
건전한 스포츠로 선도하는 역할도 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의 스포츠 후원사업이 사회적 문제 해결에도 영향을 미친다니
이번에도 멋진 덩크슛 한방 성공한 것 같죠?



계열사 핫뉴스도 함께 살펴 볼까요?

삼성전기, 삼성전자 계열사 핫뉴스

삼성 스포츠단 경기 일정을 알려드립니다!

삼성 스포츠단 경기 일정
삼성라이온즈 정규리그 우승

S브리핑, 오늘 준비한 소식은 여기까지입니다.

내일, 10월 9일은 다시 공휴일로 돌아온 한글날인데요.
쉬는 날이 하루 늘어났다는 데만 의미를 두지 마시고
우리 한글의 소중한 가치, 고마움도 함께 느껴보면 좋을 것 같네요~

다음 주에 다시 만나요! 그럼 안녕~


욕설, 비방 혹은 게시글과 상관없는 내용의 댓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