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삼성이야기

삼성이야기 메뉴보기

[삼성전기] 손수 만든 사랑을 전해요 [Hands-on] 봉사활동

안녕하세요. 삼성이야기 에디터, Sam입니다.


삼성전기 임직원들이 손재주도 뽐내고 이웃도 돕는
만들기 봉사활동에 나섰습니다! 


무더운 여름을 날려 줄 시원한 부채와
장마철, 안전 귀가와 보행을 돕는 안전우산을 만들어
독거노인과 어린이들에게 전달한 것인데요.
 
과연 어떤 작품이 탄생했을지
삼성전기 블로그가 전해드립니다.
(http://www.semstory.com/198)


손으로 만든 사랑을 전합니다

손으로 만든 사랑을 전해요

작은 정성을 모아 큰 사랑을 실천할 수 있습니다. 삼성전기는 작년부터 전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만들기 봉사활동 ‘Hands – on’ 활동을 펼치고 있는데요.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최근에도 팔을 걷어붙였습니다.

지난 단오 때는 부산사업장 임직원들이 부채를 만들어 독거노인 어르신들께 전달했는데요. 임직원 2,500여 명이 짬짬이 시간을 내어 어르신들이 더운 여름을 건강하고 시원하게 보낼 수 있도록 예쁘고 튼튼한 부채를 직접 만들었습니다.

독거노인들에게 전달할 부채를 만드는 임직원들
이 부채는 부산시 독거노인 2,500분께 전달됐는데요. 어르신들에게는 기쁨과 시원한 건강을! 임직원들에게는 전통의 미를 다시 한 번 되새기고, 나눔의 행복을 얻은! 우리 사회에는 밝은 사회 형성과 전기 절약에 힘을 보태는 계기가 되었겠죠? ^^

삼성전기 직원들이 만든 부채
또 수원사업장 임직원들은 지역사회 공부방 아동들을 위해 안전우산 3,600여 개와 호루라기 3,800개를 만들었는데요. 장마철 비 오는 날 공부방 아동들의 안전귀가와 보행길 안전을 돕기 위해 임직원들이 하나하나 정성껏 만들었습니다.  

안전우산이란?

투명한 재질로 되어 있어서 어린이들이 우산을 쓰고 걸을 때 앞을 잘 볼 수 있도록 해주는 우산인데요. 그냥 투명한 밋밋한 우산에 임직원들이 직접 그림을 그려넣어 샤방샤방한 우산으로 재탄생했습니다.^^

삼성전기 직원들이 예쁘게 만든 우산
이 안전우산과 호루라기는 지난 6월 24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증했답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전달한 안전우산
이 외에도 환경 보호를 위해 지역 어르신들과 함께 직접 친환경 세제를 만드는 등 전 임직원들이 직접 재능나눔에 참여하는 Hands-on 봉사활동이 삼성전기 국내 전 사업장에서 실시하고 있는데요. 지금도 현재 진행 중이며 앞으로도 쭉 이어질 예정이랍니다. ^^

앞으로도 직접 정성껏 만든 물품을 기증하면서 나눔문화를 확산시키고, 지역사회와 더불어 나가는 삼성전기가 되겠습니다.


욕설, 비방 혹은 게시글과 상관없는 내용의 댓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