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삼성이야기 최고의 미래 바로가기

삼성이야기 메뉴보기

[위클리 트위터] 2월 1주차 _ 다크서클이 무릎까지? 썬킴의 트윗글리쉬 外

안녕하세요. 삼성그룹 트위터 (관)리자입니다.^^
2월 첫째 주, 삼성그룹 트위터에서 가장 뜨거웠던
‘핫트윗’을 모아모아~ 전해드립니다.
더 많은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삼성그룹 트위터(@samsung) ‘팔로우’ 해주세요~


2월 첫째 주, SAMSUNG HOT 트위터!


1. 눈 아래 다크서클이 무릎까지 내려왔을 때 하는 말!


썬킴의 트윗글리쉬

아침에 일어나 거울을 보고 깜짝 놀랄 때가 있죠.
바로 무릎까지 내려올 것 같은 짙은 다크서클 때문인데요!
어두운 포스를 물씬 풍기는 눈 밑의 그림자를 본 주변 사람들의 한결같은 반응은?
“너 잠 못 잤구나~”
바로 이럴 때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영어 문장을
EBS 인기강사 썬킴쌤이 알려주셨어요. 영어에서도 다크서클이 눈 밑으로
쭈~~욱 내려오면 팬더눈 같다는 말을 사용하고 있는데요. ^^
“You have panda eyes.”
이 말을 듣지 않기 위해서는 <음주와 흡연은 NO! 충분한 수면과 휴식은 OK!>라는 사실!
모두 잊지 마세요~^^



2. 한 ‘글쓰기’ 한다는 분들이라면 주목!


삼성앤유 시수필 공모전

다이어리나 블로그, 또는 트위터나 페이스북까지!
글 쓰는 걸 좋아해서
어느 곳이든 쓱쓱~ 하고 이야기를 써 내려가는 분들이라면 주목해주세요!
삼성그룹 대표매거진 ‘삼성앤유’에서 시, 수필전을 개최하고 있다는 따끈따끈한 소식~
수상을 하면 상금은 물론! ‘삼성앤유’에 여러분의 글이 게재되는 기회까지 주어지는데요.
“설마 내 글이 되겠어? 더 잘 쓰는 사람이 많을 텐데..”
라는 생각으로 주저하고 계시는 건 아니겠죠?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러분의 글을 더 많은 사람과 공유할 수 있는 이번 기회,
주저하고 있기에는 벌써 손가락이 근질근질하지 않으시나요?^^
여러분의 많은 참여 기다리고 있을게요~!
자세한 참여 방법은 → blog.samsung.com/3214 에서 확인해주세요!



3. 서울 삼성 썬더스! 우승을 향해 쏴라!


김승현 선수 응원 RT

서울 삼성 썬더스

“모두 다 함께 서!울!삼!성! 승리를 향해 서!울!삼!성!”
자신만의 색깔로 코트를 누비는 ‘농구계의 토르’ 김승현 선수!
뒷모습만 보아도 김승현 선수임을 알 수 있는(?) 사진을 리자가 깜짝 공개했는데요.
더욱 멋진 경기를 위해 열심히 체력 훈련 중인 그의 모습!
코트 위에서는 물론 밖에서도 늘 열심히 노력하는 모습이 정말 멋져 보이네요~
“승리에 우연은 없다!”
남은 경기들에서 멋진 활약 보여주길 바라며~
여러분도 끝까지 삼성 썬더스 선수들에게 아낌없는 응원의 메시지 보내주세요!
삼성 썬더스 파이팅!^^



4. 겨울 눈 속에 들려오는 반가운 봄소식, ‘입춘’!


입춘

2월 4일은 한 해 첫 번째 찾아오는 절기로 봄이 시작된다는 ‘입춘’!
하지만 이날은 ‘한 겨울 속 봄의 외침’이라는 말이 어울릴 정도로,
하얀 눈이 펑펑 쏟아져 내려서 봄이 오고 있는 게 맞나 싶기도 했죠.^^
‘입춘’이라는 말은 ‘시작’ 만큼이나 가슴 설레는 단어이기도 한데요.
봄기운도 벌떡~ 하고 일어선 2월!
여러분의 마음은 아직 겨울 속 눈처럼 꽁꽁 얼어있나요?
아니면 봄을 알리는 입춘 소식처럼 벌떡~ 하고 기지개를 피고 계신가요?^^




5. 삼성중공업, “헌혈로 사랑 나눠요~”



삼성중공업은 삼성그룹에서 진행하는 헌혈캠페인과 발맞춰
1/30~2/1까지 거제조선소에서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진행했는데요.
지난해까지 참여 인원만 23,577여 명, 연평균 1,300명 이상이 참여!
오랜 기간 캠페인을 진행하면서 ‘헌혈은 타인의 생명을 구하는 고귀한 행동’이라는
인식이 사원들 사이에 자연스럽게 자리 잡게 되었다고 하네요.^^
듣기만 해도 마음이 훈훈~해지는 기분인데요.
앞으로도 삼성 트위터를 통해 마음속 사랑의 온도 Up!
다양한 그룹의 사회 활동 소식을 소개해드리도록 할게요!^^



삼성그룹의 트위터를 팔로우하면 더 많은 소식을 보실 수 있습니다! ^^

삼성그룹 트위터 바로가기


최고의 미래 바로가기

욕설, 비방 혹은 게시글과 상관없는 내용의 댓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