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삼성그룹블로그 삼성이야기 로고 이벤트 따뜻해유 바로가기

삼성이야기 메뉴보기

[위클리 트위터] 12월 3주차 _ 썬킴쌤의 정체가 탄로(?)나다! 外

안녕하세요. 삼성그룹 트위터 (관)리자입니다.^^
12월 셋째 주, 삼성그룹 트위터에서 가장 뜨거웠던
‘핫트윗’을 모아모아~ 전해드립니다.
더 많은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삼성그룹 트위터(@samsung) ‘팔로우’ 해주세요~


12월 셋째 주, SAMSUNG HOT 트위터!


1. 썬킴쌤의 정체가 탄로(?)나다!


[위클리 트위터] 12월 3주차 _ 썬킴쌤의 정체가 탄로(?)나다! 外

지난 8월 첫 트윗글리쉬가 발신된 이후,
많은 트친님들이 썬킴쌤의 정체(?)를 궁금해 하셨는데요.
그래서 리자가 썬킴쌤의 목소리를 담은 음성 트윗을 준비하게 되었답니다.
 “여자인 줄 알았는데 남자라니!” “강사님, 재미지네요.” 등등
트친님들의 열화와 같은 관심에 힘입어!
내년에는 트친님들과 썬킴쌤의 오프라인 만남도 준비하고 있으니까
@samsung 트위터 타임라인을 계속해서 주목해주세요!^^



2. 영어 울렁증을 극복한 그만의 영어 공부 노하우!


[위클리 트위터] 12월 3주차 _ 썬킴쌤의 정체가 탄로(?)나다! 外

직장인이 되면 영어 공부하기에 많은 제약이 따르게 되죠.
시간도 부족하고, 어떻게 공부를 해야 할 지도 막막하기 마련이구요~
하지만 이런 건 핑계에 불과하다!
삼성그룹의 사내 스타로 통하는 신윤철 대리는
유학 한 번 다녀오지 않은 순수 ‘국내파’ 영어 전문가인데요.
‘오기’ 와 ‘노력’만 있으면 당장은 아니더라도 천천히 영어 실력을 올릴 수 있다고 합니다 .
2013년의 새해 목표가 ‘영어 완전 정복’인 분들이라면,
그의 살아있는 영어 공부 노하우를 되새겨보며 새해 다짐을 다잡아 보시는 건 어떨까요?^^
bit.ly/TWaPRZ




3. 내가 생각하는 2012년 최고의 유행어는?


[위클리 트위터] 12월 3주차 _ 썬킴쌤의 정체가 탄로(?)나다! 外
[위클리 트위터] 12월 3주차 _ 썬킴쌤의 정체가 탄로(?)나다! 外

다사다난했던 2012년!
올해는 드라마, 예능 뿐만 아니라 영화계에서도 많은 유행어가 탄생하였죠.^^
리자를 춤추게 한 ‘강남스타일’부터, 시크한 차도견 ‘브라우니’까지!
리자는 너~무 많아서 딱! 한 개를 못 고르겠더라구요~
열 손가락에 꼽을 수 없을 정도로 많았던 올해의 인기 유행어!
여러분이 생각하는 2012년 최고의 유행어는 무엇인가요?^^



4. 국민 강사 김미경이 전하는 <워킹맘으로 사는 성공 노하우>


[위클리 트위터] 12월 3주차 _ 썬킴쌤의 정체가 탄로(?)나다! 外
목소리만으로도 마음속 열정과 희망을 샘솟게 하는 국민 강사 김미경!
직선적이고 유머 넘치는 강연으로 꿈을 전파하는 희망 전도사라고 불리고 있는데요.
특히 ‘워킹맘’들을 위한 강연은 그녀의 대표 인기 강연 주제입니다.
‘워킹맘’이라는 이름으로 직장과 가정에서 줄타기하고 있는 여성들을 위해,
직접 <워킹맘으로 사는 성공 노하우>를 알려주었습니다.
여성분들뿐만 아니라 남성들도 읽어보면 큰 도움이 될 정보!
아직 확인하지 못하셨다면, 지금 바로 확인해보세요! → bit.ly/VN4kxc



5. 리자와 삼성SDS직원들이 함께 찾아간 ‘그 곳’은?!

[위클리 트위터] 12월 3주차 _ 썬킴쌤의 정체가 탄로(?)나다! 外
[위클리 트위터] 12월 3주차 _ 썬킴쌤의 정체가 탄로(?)나다! 外

삼성 트위터/페북 소셜친구들과 함께했던
따뜻해油 캠페인 마감 이틀 뒤인 12월 18일 화요일!
리자와 삼성SDS 직원들이 적립 기금을 들고 수원 매여울 배움터를 찾았답니다.
난방비 모금액과 함께 아이들의 겨울을 함께 할 목도리와 털모자도 한 아름 안고 말이죠.
목도리와 모자를 보고 너무 좋아하던 아이들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아 여러분께 소개해드렸는데요.
많은 트친님들의 호응과 함께 이번 주 핫트윗 5위에 훈훈~하게 자리매김하였답니다.
앞으로도 삼성그룹의 따뜻한 나눔 이야기, 항상 관심있게 지켜봐 주실 거죠?
따뜻함은 나눌수록 배가 되는 것이니까요!^^



삼성그룹의 트위터를 팔로우하면 더 많은 소식을 보실 수 있습니다! ^^

삼성그룹 트위터 바로가기


욕설, 비방 혹은 게시글과 상관없는 내용의 댓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