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삼성그룹블로그 삼성이야기 로고 이벤트 따뜻해유 바로가기

삼성이야기 메뉴보기

[삼성서울병원] 암 극복 환우가 직접 들려주는 희망 음악회, 전시회

안녕하세요. 삼성이야기 에디터, Sam입니다.

암 극복에서 가장 중요한 건 완치할 수 있다는 믿음과 의지인데요~
삼성서울병원에서는 투병 중인 환우들에게 자신감을 불어넣기 위해
완치된 환우들이 직접 에델바이스, 오버더레인보우 등 희망 음악을 연주했습니다.

삼성서울병원 블로그에서 소개된
감동의 ‘희망 음악회’ 현장, 지금 만나보세요!
(http://ohhappysmc.com/173555315)


음악과 미술, 예술활동으로 암을 극복해요!

[삼성서울병원] 암 극복 환우가 직접 들려주는 희망 음악회 & 전시회

2012년 12월 17일 맹추위가 잠시 주춤한 월요일 아침, 삼성서울병원 암센터 로비에는 여느 아침과는 다른 따뜻한 희망의 기운이 넘쳐나고 있었습니다. 12월 17일부터 21일까지 암교육센터 통합교육프로그램 교육을 받은 암환자들이 직접 참여한 ‘나를 더 사랑하는 법’을 주제로 음악발표회 및 미술작품 전시회가 열리기 때문입니다.

[삼성서울병원] 암 극복 환우가 직접 들려주는 희망 음악회 & 전시회

이번 음악회 및 미술작품 전시회는 암환자 자신감 회복 프로젝트의 하나로 암 치료를 받는 분들과 함께 희망과 긍정의 메시지를 공유하고자 마련된 2회째를 맞이하는 뜻깊은 행사랍니다.

[삼성서울병원] 암 극복 환우가 직접 들려주는 희망 음악회 & 전시회

특히 음악회는 암센터에서 운영하는 뮤직테라피 교육에 참여한 암환자 6명이 1년간 연습해 온 톤차임으로 에델바이스, 오버더레인보우, 환희의 송가 등 우리에게 익숙한 희망의 음악들을 무려 6곡이나 연주되었답니다.

[삼성서울병원] 암 극복 환우가 직접 들려주는 희망 음악회 & 전시회

현재 저희 병원에서 암 투병 중인 환자분들은 완치된 환자분들이 직접 연주하는 음악을 들으며, 새로운 희망을 얻고 암을 극복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충전하시는 모습이었답니다.

굳이 말하지 않아도, 이미 겪어낸 이들과 겪고 있는 분들이 공감하고 교감하는 부분들은 감히 저희는 상상할 수조차 없겠지요. 암 치료를 받고 있는 우리 환자분들이 오늘의 이 희망 음악회로 하여금 기운을 내시고 멋지게 암을 이겨내시는 모습을 마음속으로 간절히 고대해봅니다.

[삼성서울병원] 암 극복 환우가 직접 들려주는 희망 음악회 & 전시회

한편, 아트테라피 교육에 참여한 암환자 분들이 직접 만든 쿠킹포일을 활용한 동판식 작품, 한지 공예품, 색실과 못을 이용한 공예품 등 총 30여 점의 작품들은 12월 17일부터 오는 21일까지 총 5일간 암센터 1층 로비에서 만나보실 수 있는데요.

[삼성서울병원] 암 극복 환우가 직접 들려주는 희망 음악회 & 전시회
[삼성서울병원] 암 극복 환우가 직접 들려주는 희망 음악회 & 전시회
[삼성서울병원] 암 극복 환우가 직접 들려주는 희망 음악회 & 전시회

이번 작품 전시회에 참여한 이정원(여) 씨는 “2010년 유방암 수술을 받은 뒤 우연히 아트테라피 교육에 참여하게 되면서 병원에 대한 부정적인 이미지와 암에 대한 두려움을 잊는 데 많은 도움이 되었다”며, “암 치료 중뿐만 아니라 치료 후에도 마음을 다스릴 수 있는 이런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할 수 있도록 배려해주셨으면 좋겠다.”며 고마움을 표시하기도 했습니다.

삼성서울병원 암교육센터에서 시행하고 있는 뮤직테라피 교육은 2011년 8월부터 시작해, 한 달간 4주 과정으로 매주 월요일 오전 11시부터 한 시간 동안, 아트테라피 교육은 2011년 6월부터 시작해, 한 달간 4주 과정으로 매주 화요일 오전 10시부터 두 시간 동안, 삼성서울병원 암환자와 보호자를 대상으로 무료로 진행하고 있답니다.

환자분들이 힘든 암치료를 받으면서 우울하거나 슬퍼하지 않고 개인의 예술 활동을 독려함으로써 스트레스를 치유하고 자신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적극 돕고 있는 암센터의 테라피 교육으로 인해 암으로 고통받고 힘들어하시는 우리 환자분들이 하루빨리 자신감을 되찾고 굳건한 심신으로 멋지게 이겨내시기를 저희 삼성서울병원이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힘내세요.
당신은 이겨낼 수 있습니다.
이겨낼 때까지 저희가 함께 하겠습니다




욕설, 비방 혹은 게시글과 상관없는 내용의 댓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